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 안동시, 상주시 시범실시 확대
기존 14개 시군에 코로나19가 안정화된 안동시, 상주시 포함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1/06/04 [15:45]

[경북/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북도는 7일 0시부터 코로나19가 안정화된 안동시와 상주시에 사회적 거리두기 개편안을 확대 실시한다. 

 

지난 4월 26일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를 도입한 12개 군지역을 시작으로 지난달 24일 영주시와 문경시의 확대에 이어 7일부터 안동시와 상주시가 추가 적용됨에 따라 경북도 16개 시군에서 시범 실시된다. 

 

4월 26일부터 시범실시 중인 12개 군에서는 지난 40일간 총 35명, 일일 0.87명이 발생했고, 영주시와 문경시는 도입 후 지난 12일간 총 2명, 일일평균 0.16명 발생해 확진자 확산없이 안정세라고 도는 판단하고 있다. 또 미실시 9개 시군에 대한 확대적용을 검토해 코로나19가 안정된 안동시와 상주시 시행을 중대본과 협의해 7일부터 실시하게 됐다. 

 

한편 지난 1주간 안동시와 상주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지 않았다.   

 

이철우 도지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시범실시로 서민경제가 살아나고  안동시와 상주시의 확대실시로 지역경제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을 것이다”며 “방역과 경제의 조화를 위해 방역에 대한 고삐를 늦추지 않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6/04 [15:45]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