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KTX 신경주역 신도시’... 입지조건 좋아진다
경주시, ‘신경주역세권 고천지구 하천정비사업’ 올 연말 준공 앞둬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1/05/30 [12:10]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가 KTX 

▲  경주시가 KTX 신경주역세권 개발사업의 효율적 진행을 위해 2014년부터 추진해 온 ‘고천지구 하천재해예방사업’을 12월 완공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가 KTX 신경주역세권 개발사업의 효율적 진행을 위해 2014년부터 추진해 온 ‘고천지구 하천재해예방사업’을 올해까지 완성을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

 

30일 경주시에 따르면 KTX 신경주역 뒤편 상류지점에서 역세권 개발사업지구를 거쳐 광명동 대천 합류부에 이르는 지방하천인 고천지구 재해예방 사업이 오는 12월에 완공된다.

 

총 사업비 315억 7000만원이 투입된 이번 사업은 총 연장 4.76㎞ 구간에 치수안전성 확보를 위해 제방을 포함한 교량 5개소, 낙차보 9개소, 배수시설 29개소 등이 구축된다.   

 

앞서 시는 ‘고천’이 신경주 역세권복합단지, 양성자가속기 연구센터와 배후산업단지를 관류하는 하천임에 따라 치수안전성 확보를 위해 지난 2014년 하천재해예방사업 지구로 신규 지정한 바 있다.

 

이후 시는 하천기본계획 수립, 실시설계용역과 주민설명회, 하천 편입토지 보상 등 관련 행정절차를 거쳐 2017년 말 시공사를 선정하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

 

이 과정에서 시는 관계기관과 적극적인 협의를 통해 2017년 8월 부산지방국토관리청으로부터 사업비 72억 원을 추가로 확보했다.

 

주낙영 시장은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치수안전성 확보뿐 아니라 하천의 생태적 기능을 강화하는 환경친화적 하천 정비에 중점을 두고 사업을 추진해 왔다”며 “앞으로도 재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자연 친화적인 아름다운 친수공간을 조성해 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정주여건을 개선하는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경주 #경주시 #주낙영 #신경주역세권 #하천재해예방사업 #고천지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5/30 [12:10]  최종편집: ⓒ 드림저널
 
#경주 #경주시 #주낙영 #신경주역세권 #하천재해예방사업 #고천지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