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수력원자력-세계태권도연맹, 원전 수출에 힘 모으기로

k-원전과 문화를 결합한 문화교류 활동으로 원전 수출 기반 강화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4/05/10 [10:18]

한국수력원자력-세계태권도연맹, 원전 수출에 힘 모으기로

k-원전과 문화를 결합한 문화교류 활동으로 원전 수출 기반 강화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4/05/10 [10:18]

▲ 한수원이 9일 세계태권도연맹과 원전 수출 지원 문화교류 활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왼쪽 조정원 세계태권도연맹 총재, 오른쪽 황주호 한수원 사장)  © 드림저널


[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은 세계태권도연맹(총재 조정원)과 9일 서울 소재 연맹 본부에서 원전 수출 지원 문화교류 활동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연맹과 한수원 글로벌 봉사단은 체코, 폴란드 등 한수원이 원전 수출을 목표로 하고 있는 지역에서 태권도 공연과 봉사활동을 연계한 문화교류 활동으로 원전 수출 기반을 굳건히 하고, 태권도 진흥과 발전을 위해서도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조정원 연맹 총재는 “k-pop과 함께 태권도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어 한수원과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한수원과 협력해 해외사업의 성공적 수주를 위해 도움을 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은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 콘텐츠 태권도를 통한 국가 간 교류 강화로 k-원전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에너지와 문화를 결합한 홍보 활동으로 해외 사업의 성공적 수주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