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울진군, 빈대 확산 방지 위한 공중위생업소 특별 위생 점검

숙박업소, 목욕탕 합동점검 실시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3/11/14 [13:50]

울진군, 빈대 확산 방지 위한 공중위생업소 특별 위생 점검

숙박업소, 목욕탕 합동점검 실시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3/11/14 [13:50]

  © 동부본부

[울진/드림저널] 울진군은 오는 30일까지 찜질방, 목욕탕, 숙박업소 등 공중위생업소 143개소를 대상으로 빈대 퇴치법 안내 및 빈대 확산 방지 합동점검에 나선다.

 

군은 최근 전국 각지에서 빈대 출현 신고가 증가함에 따라 점검을 실시한다. 점검 대상은 지역 내 숙박업소 122개소와 목욕탕 21개소이며, 21조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의 현장 방문으로 진행된다.

 

숙박업소는 매월 1회 이상 소독 여부 해충 발생 등 객실·침구 등의 청결 여부 숙박자 1인이 사용할 때마다 요·이불·배게등 침구의 포와 수건 세탁 여부 객실·욕실 수시 청소 및 적합한 도구 용도별 구분 사용 여부 등을 점검한다.

 

목욕장업의 경우 매월 1회 이상 소독 여부매일 1회 이상 수시 청소 등 청결 여부 수건·가운 및 대여복 제공 시 반드시 세탁한 것을 제공하는지 여부도 조사한다.

 

위반 사항 발견 시 즉시 시정이 가능한 사항은 현장지도를 실시하고, 중대한 위반 사항에 대해서는 공중위생관리법에 의거 행정처분 및 과태료 처분할 계획이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관내 숙박업소와 목욕장업에 대한 위생관리를 강화하겠다며 앞으로도 위생, 청결, 안전에 최선을 다해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머물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