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주시 화랑마을, ‘경북도 3대 문화권 인프라 활성화 지원사업’ 선정

‘화랑세기 모바일 수련프로그램’으로 선정, 디지털 융·복합 기술 등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1/09 [09:12]

경주시 화랑마을, ‘경북도 3대 문화권 인프라 활성화 지원사업’ 선정

‘화랑세기 모바일 수련프로그램’으로 선정, 디지털 융·복합 기술 등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2/01/09 [09:12]

▲ 화랑마을 경내 전경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 화랑마을은 경북도가 추진한 ‘3대 문화권 인프라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 ‘화랑세기 모바일 수련프로그램’이 선정돼 도비 2억원을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3대 문화권 사업은 경북의 신라·가야·유교 등 3대 역사·문화자원과 낙동강·백두대간 등 생태자원을 활용해 대규모 문화관광 인프라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화랑세기 모바일 수련프로그램은 디지털 융·복합 기술과 참여형 미션 프로그램이 가미된 방탈출 게임 방식의 프로그램이다. 

 

화랑마을은 사업비 2억원을 투입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시험운영을 거쳐 정식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성현진 화랑마을 촌장은 “새로운 프로그램이 청소년은 물론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참신한 체험거리를 제공할 것”이라며 “사업대상에 선정되고 도비를 확보한 것은 화랑마을 직원들이 땀 흘린 결과”라고 격려했다.

 

화랑마을은 정부 3대 문화권 사업에 따라 조성된 경주시 직영 청소년수련시설로, 화랑을 테마로 체험형 교육과 휴양을 즐길 수 있는 종합 문화관광 힐링공간이다.

 

#경주 #경주시 #주낙영 #경주뉴스 #드림저널 #김영호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