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주시, ‘한국형 청소차량’ 구입해 강동면 현장 배치

차량 주변의 모든 상황을 살필 수 있는 360도 어라운드 뷰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1/12/05 [15:33]

경주시, ‘한국형 청소차량’ 구입해 강동면 현장 배치

차량 주변의 모든 상황을 살필 수 있는 360도 어라운드 뷰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1/12/05 [15:33]

 경주시가 환경미화원들의 안전한 작업을 위해 구입 배치한 한국형 청소차.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가 환경미화원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열악한 작업환경 개선을 위해 한국형 청소차 1대를 구입해 이달 1일부터 강동면 현장에 배치했다.

 

한국형 청소차는 안전장비없이 차량 손잡이와 발판에 매달려 이동하며 작업하는 환경미화원들의 안전사고를 줄이기 위해 환경부가 지난 2018년에 개발했다.

 

이 차는 작업자의 편의와 안전을 위해 △운전자가 차량 주변의 모든 상황을 살필 수 있는 360도 어라운드 뷰 △차량 내부 별도 탑승공간 △작업자 승․하차 확인용 카메라 △운전기사와 작업자 간 의사소통용 마이크와 스피커 △덮개 하강 안전시스템 △후방 안전스위치 등이 설치돼 있다.

 

주낙영 시장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쾌적한 환경을 위해 노력하는 환경미화원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청소차량 현대화 등을 통해 안전한 작업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주 #경주시 #주낙영 #경주뉴스 #드림저널 #김영호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