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천년고도 경주우유’ 남양유업에서 본격 출시

주낙영 시장, 24일 생산 현장 방문해 낙농가 관계자와 임직원 격려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1/11/24 [12:08]

‘천년고도 경주우유’ 남양유업에서 본격 출시

주낙영 시장, 24일 생산 현장 방문해 낙농가 관계자와 임직원 격려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1/11/24 [12:08]

▲ 천년고도 경주우유 출시를 기념해 주낙영 경주시장이 24일 남양유업 경주공장을 방문해 낙농가 관계자와 임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최원호 남양유업 경주공장장, 신강태 남양 낙우회장, 주낙영 경주시장, 정숙자 경주시 농림축산해양국장)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시는 용강동 소재 남양유업 경주공장이 ‘천년고도 경주우유’를 출시한다고 24일 밝혔다.

 

해당 제품은 지역 낙농가에서 생산한 원유로 만들어지는 신선한 로컬푸드다.

 

경주우유 출시를 기념해 주낙영 시장은 24일 남양유업 경주공장을 방문해 낙농가 관계자와 임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우유를 직접 시음했다.

 

경주지역에는 180여 낙농가가 젖소를 사육하고 있다. 이 중 남양유업에 납품하는 농가는 50여 곳으로 지역에서 가장 많은 수다. 

 

이번 경주 지역명을 사용한 제품 출시로 농가의 자부심이 높아짐은 물론 지역을 대표하는 책임감으로 최고급 우유 생산이 이뤄질 전망이다.

 

주낙영 시장은 “천년고도 경주우유가 지역을 대표하는 유가공품으로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사랑받을 수 있도록 다 같이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경주 #경주시 #주낙영 #경주뉴스 #드림저널 #김영호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