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주소방서, 도내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능력 1위

김영호 기자 | 기사입력 2021/11/04 [14:34]

경주소방서, 도내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능력 1위

김영호 기자 | 입력 : 2021/11/04 [14:34]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 김영호 기자] 경주소방서는 지난달 28일부터 29일까지 양일간 경북 안동시 소재 경북소방학교에서 개최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응능력 경연대회에서 1위를 차지했다고 4일 밝혔다.

 

경주소방서 119구조구급센터 소방위 한민식 팀장을 중심으로 김영배, 김수영, 안찬호 대원이 출전해 도내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에 효과적인 대응과 사고 수습 능력을 인정받았다. 

 

한민식 팀장은 “대회를 위해 쉬는 날에도 팀원들과 함께 실전처럼 열심히 훈련에 임했는데 좋은 결과를 얻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경주지역에는 50여 개의 유해화학물질 취급업체가 운영되고 있으며 소방서는 대상별 취급 물질을 파악하고 상황별 도상훈련을 실시하면서 혹시 모를 사고에 대비하고 있다.

 

한창완 경주소방서장은 “지난달부터 훈련과 대회 준비에 힘써 좋은 성적을 거둔 직원들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실전과 훈련에 힘써 각종 재난현장에서 질 높은 대민 소방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