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추미애 민주당 대표, ‘오중기 구하기’ 전력투구
선거 마지막 주말 민주당 수뇌부, 경북도지사 선거 화력 경북집중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8/06/08 [20:06]
▲     © 드림저널


[드림저널] 지방선거 마지막 주말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이 이번 선거에서 최대 관심지역으로 부각된 경북도지사 선거에 출마한 오중기 후보 당선을 위해 추미애 대표 등 당 수뇌부가 집중적으로 지원한다.


중앙당은 오 후보가 경북도내 전지역에서 선전하고 있는 가운데 안동 등에서 지지율이 오를 경우 당선할 수 있다는 판단을 하고 있다.


게다가, 오는 12일 싱가폴에서 개최되는 북미정상회담은 ‘부동층’ 흡수에 절대적으로 유리하다고 판단하면서 당세를 경북으로 전폭 지원한다.


민주당 측은 득표율을 높이기 위해 사전투표 20% 이상 박경미,이재정,유은혜 등 5명의 여성의원들이 ‘파란머리’ 염색을 한다는 것, 또 당일 투표 60% 이상 때  김민기 의원 등 5명 남성 의원들이 스포츠 컷+파란머리 염색 등 파격적인 공약을 제시했다.


한편, 추미애 대표는 지난 달 22일 부처님 오시는 날에 대구 동화사와 구미지역에서 오중기 후보와 구미지역 출마자들을 격려한 후 득표활동을 했다.


9일 추 대표는 포항 북우체국과 안동  신한은행 앞 문화의 거리에서 오 후보 지지유세를 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8/06/08 [20:06]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7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