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수원, 관리본부장·기술본부장 인사 단행
"현장·능력중심 인사로 직군 장벽 없앤다"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8/05/02 [15:22]

[드림저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관리본부장과 기술본부장에 대한 인사를 단행했다. 정재훈 사장의 현장중심·능력중심 경영철학에 따라 두 본부장에는 풍부한 현장 경력 및 실무능력을 갖춘 ‘기술직’ 인사가 임명됐다.

 
정재훈 사장은 취임 이후 줄곧 성과 중심의 인사, 현장 경험 중시, 균형잡힌 인사, 정실주의 배제 등을 강조해 왔으며, 이를 통해 한수원을 종합 에너지회사로 도약시키자는 포부를 밝힌 바 있다.
 

신임 김형섭 관리본부장(전. 새울원자력본부장)은 34년간 원자력발전소 건설, 시운전, 발전, 해외사업 등 원전 전 분야에 걸친 업무를 폭넓게 수행했으며, 신고리 원전 운영 및 건설과 이에 대한 지역 사회의 수용성 증진 관련 업무를 했다.
 

한상욱 기술본부장(전. 한빛원자력본부 제3발전소장)은 1985년 입사 이후 원자력 발전과 정비분야에 주로 근무한 원전 기술‧발전‧정비 분야의 전문가로서 재직기간 중 대부분을 발전소 현장에서 근무했다.
 

한수원은 이번 인사를 통해 직군간의 경계를 허무는 현장중심의 조직을 만든다는 계획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8/05/02 [15:22]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