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바로마켓 경북도점 개장...농산물 직거래 활성화
3~12.5일까지, 대구 북구 농업자원관리원 매주 토‧일요일 운영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1/04/01 [15:17]
▲     © 드림저널


[경북/드림저널] 경북도는 농산물 직거래를 활성화해 생산자와 도시소비자 모두에게 도움 되는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을 4월 3일 ~ 12월 5일까지 매주 토‧일요일 주 2회 운영한다고 밝혔다.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이 운영되는 경북농업자원관리원은 부지 약 3,300㎡로 반경 3km이내 인구 20만명이 거주하고 장터반경 500m이내 상업지역과 지상철, 버스 등 대중교통을 활용한다.

 

직거래장터에서는 도내 23개시‧군 68개 농가가 직접 생산하고 가공한 180여종의 다양한 농산물을 바로마켓 직거래를 통해 시중가보다 10%이상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또 구매금액의 5%를 적립되는 고객포인트제와 시중가보다 30%이상 저렴한 특별 할인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바로마켓 앱(APP)과 SNS를 통해 손소독제․쿠키만들기 등 가족단위 체험행사, 플리마켓, 현장 경품행사 등 다양한 장터 소식을 만나볼 수 있으며, 바로마켓 앱(APP) 가입시 장바구니와, 장터에서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면 텀블러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개장식 당일에는 ▷(사)경북화훼생산자연합회에서 소비촉진을 위한 꽃 나눔 행사 ▷(사)한국쌀전업농경상북도연합회에서 명품쌀 홍보용쌀 배부, 떡매치기 체험 ▷(사)경북곤충산업협회에서 곤충제품 30%할인 및 영양빵 무료배부 ▷(사)경북친환경농업인연합회에서 친환경농산물 구매시 홍보농산물 증정 ▷농협경제지주경북지역본부는 경북 과수 통합브랜드 데일리 사과 홍보 및 제철 과일로 구성된 컵과일을 무료 배부하는 행사가 진행된다. 

 

지난해 개장한 바로마켓은 총 48회를 운영하며, 총 방문객은 44,174명, 구매 고객수는 34,455명, 바로마켓 앱(APP) 등록 회원수는 6,137명, 총 매출액은 12억 4천 6백만 원을 기록했다. 

 

경북도는 올해 바로마켓 경상북도점 운영횟수를 70회로 늘리고, 매출액 20억 원, 방문객수는 7만 명을 목표로 ‘바로 따서, 바로 와서, 바로 팔며, 바로 사가는 곳’으로 소비자가 질 좋고 안전한 농산물을 고향의 정을 느끼며 즐거운 장보기가 될 수 있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바로마켓 경상북도점이 이른 시간에 자리를 잡아가고 있는 이유는 품질대비 저렴한 가격, 판매품목 다양화 등으로 소비자의 신뢰가 쌓이고 고정고객이 늘어났기 때문”이라며 “앞으로 전통시장의 정을 사고파는 장점과 대형마트의 편의성을 모두 아우르는 경북형 바로마켓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4/01 [15:17]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