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주시, 동국대 경주캠퍼스 주변 교통환경 개선 나서
주변 5개소 도로 확·포장 추진, 동국대병원 100면 규모 공용주차장 신설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1/03/31 [14:46]
▲  동국대 경주캠퍼스 교통환경 사업도 계획도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경주시가 동국대경주병원을 포함한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의 교통환경을 경북도와 협력해 개선키로 했다.

 

그동안 동국대 경주캠퍼스 주변은 도로가 협소하고 동국대경주병원은 주차시설 부족으로 불편을 호소해 왔다.

 

31일 경주시에 따르면 동국대 경주캠퍼스를 중심으로 △사업비 64억원을 들여 금장사거리-동국대 간 0.6㎞ 도로확장 △사업비 69억원을 들여 동국대유치원-동대교 간 0.8㎞ 도로확장 △사업비 37억원을 들여 동국대-현곡 상구간 도로확장 1.1㎞ 도로확장 사업이 진행된다. 

 

또 이 도로와 함께 △사업비 80억원을 들여 문화중고-상구간 도로확장 1.8㎞ 도로확장 △사업비 19억원을 들여 상구3리 농어촌도로 1.8㎞ 도로확장 사업도 함께 진행된다. 

 

5곳의 도로확장에만 사업비 269억원이 투입되며 금장사거리-동국대 간 0.6㎞ 도로확장 공사는 올해 하반기, 나머지 공사는 오는 2023년까지 모두 마무리된다.

 

이와 함께 동국대경주병원 주차난을 해결하기 위해 사업비 30억원을 투입해 100면 규모의 공용주차장도 신설되며, 노선버스 증편도 추진된다.

 

주낙영 시장은 “시민에게 편리하고 안전한 교통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교통환경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교통환경 개선사업을 통해 동국대 주변이 교통 정체가 개선될 것으로 본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3/31 [14:46]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