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남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코로나19 ‘찾아가는 이동 선별검사 버스’ 운영 중
최근 전남 동부권 476명 대상 검사 모두 ‘음성’
 
김태건 기자 기사입력  2021/01/05 [13:53]
▲ 찾아가는 선별검사 버스 운영 모습. (제공: 전남도)     © 김태건 기자

[전남/드림저널] 전남도는 코로나19 선제검사를 위해 운영하고 있는 찾아가는 이동 선별검사 버스가 호평받고 있다고 전했다.

 

5일 도에 따르면, 무증상 잠복환자에 의한 지역사회 내 전파가 커지고 있는 상황 속에서 대형마트, 대중교통 시설 등 다중 이용시설 종사자는 교대근무 등의 이유로 검사를 받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부합하기 위해 전남도가 지난해 1228일부터 전국 처음으로 찾아가는 이동 선별검사 버스를 운영하고 있다.

 

전남도는 찾아가는 이동 선별검사 버스에 신속항원키트를 마련하고 30분 이내로 신속하게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알 수 있도록 했다.

 

이 같은 버스를 활용한 찾아가는 검사로 우선 접근성이 향상돼 숨어있는 감염자를 더욱 빠르고 촘촘히 걸러낼 수 있게 됐다.

 

실제로 최근 확진자 발생이 이어진 전남 동부권을 중심으로 사업장과 다중 이용시설, 의료기관 등을 대상으로 476명을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

 

지역별로는 광양 127, 구례 163, 여수 186건의 검사가 이뤄졌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집단 환자 발생이 우려되는 고위험 시설을 중심으로 선제적인 진단 검사를 강화하겠다찾아가는 이동 선별검사 버스 운영과 관련해 대상 사업장의 협조와 도민들의 적극적인 검사 참여를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1/05 [13:53]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