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수원, 신규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 개최
명품 양수발전소 건설을 위한 사업참여자 간 소통의 장 마련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11/20 [11:16]
▲     © 드림저널


[드림저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이 19일 경주 황룡원에서 신규양수사업 유관기관 합동 워크숍을 열었다.

 

이번 행사는 앞으로 건설 예정인 영동・홍천・포천양수발전소를 명품 양수발전소로 건설하기 위한 노력의 하나로, 양수발전소 건설 관련 한수원 직원 및 신규양수발전소 건설예정지 지자체 공무원, 각계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개최됐다. 

 

행사에서는 지역수용성 제고 실적 및 계획, 신규양수발전소 부지배치 예비설계(안) 등 양수발전소 건설사업 추진현황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신규양수 건설사업지원계획 및 발전소 주변지역 관광자원화 계획 등 지자체에서 추진하고 있는 주요사항에 대한 발표 및 토론이 진행됐다.

 

워크숍을 통해 발굴된 다양한 의견 및 아이디어는 각계 전문가의 자문과 적용 필요성 검토를 거쳐 신규양수사업 추진과정에 반영될 예정이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신규양수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되기 위해서는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소통과 협력이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사업참여자 간 신뢰를 구축할 수 있는 만남의 장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수원은 영동군, 홍천군, 포천시에 신규양수발전소를 건설할 예정으로, 전원개발사업 예정구역 지정 고시, 실시계획 승인을 거쳐 순차적으로 착공・준공될 예정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11/20 [11:16]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