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과 상생협력 논의
한국도로공사 등 지역상생 우수사례 발표...타 이전기관 모범사례 될 듯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10/16 [16:00]
▲     © 드림저널


[경북/드림저널] 경북도는 16일 경북김천혁신도시 산학연유치지원센터에서 경북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들과 상생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는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의 지역상생 협력사업을 공유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도정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하대성 경제부지사를 비롯한 국토교통부, 공공기관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 정부의 국가균형발전정책과 연계한 이전공공기관의 지역상생 협력사업 우수사례를 한국도로공사와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발표했다.

 

한국도로공사는 누구나 살고 싶은 혁신도시를 만들기 위해 정주여건 UP, 지역역량 UP, 미래가치 UP 등 3-UP 전략을 수립해 추진하고 있으며, 세부적으로 인구유입, 문화공간 개방, 지역산업 및 인재육성, 미래산업 육성에 내용을 발표했다.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는 공공기관의 사회적 공헌 강화를 위해 추진하고 있는 4차 산업혁명 및 지역균형발전 지원, 계층별 맞춤형 일자리 플랫폼 구축․운영, 지역사회 소외계층 지원 확대 등 지역사회와 연계한 협력사업을 소개했다.

 

자유토론에서는 경북혁신도시가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여건을 딛고 지역의 신성장 거점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역인재 채용 확대, 지역 생산물품 우선구매비율 상향, 지역발전 기여방안 모색 등 다양한 상생협력 방안이 논의됐다. 

 

통합신공항 추진과 대구경북 행정통합 등에 설명하고 이전공공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했다.

 

경북도는 경북혁신도시의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복합혁신센터 건립, 어린이(가족)특화 생활SOC 조성, 119안전센터, 연합병원 건립 등 지역활성화 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으며 지역인재 채용설명회를 온라인으로 진행하는 등 혁신도시가 지역발전 거점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노력하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10/16 [16:00]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