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주시, ‘코로나19 확진환자 동선삭제 캠페인’ 추진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6/29 [10:34]
▲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경주시가 코로나19로 확진환자 이동 동선에 기록된 업소들의 피해와 사생활 침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코로나19 동선 삭제 신고센터’를 운영한다. 

 

코로나19 확진환자의 동선정보는 중앙방역대책본부의 지침에 따라 확진환자가 마지막 접촉자와 접촉한 날부터 14일 경과 시 삭제하지만 공개기간이 지난 정보가 개인 블로그, 페이스북 등 인터넷상에 계속 남아 있어 확진환자의 사생활 침해 및 동선에 기록된 업소 등의 매출감소로 지역 상권에도 악영향을 주고 있다.

 

이에 경주시는 26일부터 홈페이지(http://www.gyeongju.go.kr)에 코로나19 동선삭제 신고 센터를 운영하고, 자체 모니터링 결과를 토대로 인터넷 운영자에게 자발적인 삭제를 요청하고 반영이 안 될 경우 한국인터넷진흥원 협조를 받아 동선 삭제를 재차 요청해 코로나19 확진환자의 ‘잊힐 권리’를 보장하고 지역 상권을 보호한다.

 

현재 경주시는 자발적인 동선 지우기 동참 및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동선 지우기 캠페인을 진행하며, 시 SNS·블로그 등으로 홍보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또한 확진환자 및 상점에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개기간이 경과한 동선정보 삭제 캠페인을 추진하니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6/29 [10:34]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