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찾아가는 양조장 공모사업 선정, 찾아오는 체험․관광명소로 육성
김천 수도산와이너리, 농식품부 2020년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 공모 선정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5/17 [19:02]
▲     © 드림저널


[경북/드림저널] 경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도 찾아가는 양조장 공모사업’에 김천 ‘수도산와이너리’가 최종 선정되어 총사업비 1억 2천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2013년부터 추진하고 있는 농림축산식품부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은 지역의 우수 양조장에 대해 환경개선, 체험프로그램 개발, 홍보‧마케팅 등을 종합적으로 지원해 생산․체험․관광을 연계한 6차산업화 명소로 육성하고자 하는 사업이다.

 

올해 농림축산식품부는 전국 시‧도에서 추천한 19개소를 대상으로 전문가의 엄격한 서류 심사와 현장 심사를 거쳐 전국에서 4개소(경북 1, 충북 2, 전북 1)를 선정했으며, 총사업비의 80%(국비 40, 지방비 40)를 지원한다. 

 

이번에 선정된 ‘수도산와이너리’(대표 백승현)는 2018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품질은 이미 국내 최고로 인정받고 있으며, 직접 재배한 유기농 산머루를 활용한 ‘산머루 크라테 레드’ 와인을 서울의 유명 호텔 레스토랑 등에 공급하고 있다.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올해부터 내년까지 체험․판매장 정비, 술 품질관리 등 품질 전반에 대한 종합 컨설팅, 체험프로그램 개발․운영, 홍보‧마케팅 등을 지원받게 된다.

 

경북도는 2015년부터 매년 1 ~ 3곳씩 현재까지 총 9개소가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에 선정됐다. 전체 42개소의 21%로 전국에서 가장 높은 성과를 내고 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5/17 [19:02]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