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주엑스포, 청년서포터즈 비대면 이색 발대식
12월 31일까지 운영 · 안내 · 통역 · 홍보 활동 참여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4/21 [15:13]
▲     © 드림저널


[경북/드림저널]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진행한 이색적인 ‘청년 서포터즈 발대식’이 눈길을 끌고 있다.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19 확산 예방을 위해 온라인 영상을 통한 발대식을 실시하면서다.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올 한해 경주엑스포공원의 운영을 지원하고 홍보에 힘을 보탤 ‘청년 서포터즈 발대식’을 온라인으로 진행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발대식은 당초 지난 3일 경주엑스포공원에서 위촉장 전달과 현장투어를 겸한 방식으로 개최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비대면 온라인 영상교환 방식으로 변경해 진행했다.

 

문화엑스포는 류희림 사무총장을 비롯한 직원들이 벚꽃이 만개한 솔거미술관 앞에서 서포터즈를 환영하는 봄노래를 코믹하게 부르는 모습과 경주타워, 시간의 정원 등 공원 내 주요 콘텐츠를 소개하는 영상을 재미있고 감성적으로 제작해 유튜브를 통해 서포터즈들에게 선보였다.

 

특히 절정을 이룬 경주엑스포공원의 봄 풍경을 뮤직비디오 형식으로 담아내며 온라인에서 호응을 얻었다. 서포터즈들도 각자 개성과 각오가 담긴 자기소개 영상을 엑스포로 보내오며 파이팅 넘치게 화답했다.

 

경주엑스포는 지난 1~3월 서울과 대구, 울산, 경주 등 전국 각 지역에서 지원한 청년들 가운데 적극적인 활동의지를 보인 13명을 선발해 서포터즈를 구성했다.

 

이들은 올해 열리는 경주엑스포공원의 시즌별 행사와 이벤트의 운영 지원, 안내, 통역, 홍보 등을 수행하게 된다.

 

서포터즈 운영기간은 오는 12월 31일까지이며 활동이 우수한 서포터즈를 선발해 표창장을 수여할 계획이다.

 

홍혜민(23·여·서울시)씨는 “경주엑스포 청년 서포터즈로 활동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며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열정을 바탕으로 경주엑스포공원에 생동감을 더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활동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젊은 감각과 경주엑스포에 대한 애정이 공원 운영에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는 가운데 청년들이 위축되지 않고 창의적인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4/21 [15:13]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