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형수 후보, “시민 보호가 먼저다”
‘코로나19 방역 출정식’ 으로 시민들 호응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4/03 [17:53]
▲     © 드림저널


[드림저널] 박형수 미래통합당 영주·영양·봉화·울진 국회의원선거 후보가 ‘코로나19 방역 출정식’을 가졌다.

 

박 후보측은 코로나19 사태 극복에 동참하는 차원에서 기존의 대규모 인원 동원과 세 과시식 개소식과 출정식을 없애는 대신 선대본부 관계자 및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선거사무소를 비롯해 주변 상가 등을 돌며 코로나19 바이러스 방역활동을 펼치고 선거운동 시작을 알리는 이른바 ‘방역 출정식’을 진행했다.

 

박형수 후보의 ‘방역 출정식’에 대해 주변 상인들과 시민들은 “역시 젊은 후보가 잘한다.” “힘내세요.”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박 후보측 선대본부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로 학생들이 학교도 못가는 상황이다. 6.25전쟁 때도 학교는 갔는데, 참으로 침통한 상황이다. 그래서 가급적 조용한 선거를 치르는 것이 지역 주민들에 대한 도리라고 생각한다”면서 “대규모 인력이 동원되는 유세차 활용 선거운동도 대폭 줄일 예정이다. 대신, SNS 등을 통한 온라인 선거운동을 통해 후보자의 정치철학과 지역발전 비전을 알리는 등 비대면 선거운동 방식을 적극 활용해 유권자들께 지지를 호소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4/03 [17:53]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