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낙영 경주시장, 코로나19 감염증 대응 기업체 현장 방문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2/13 [14:31]
▲     © 드림저널


[경주/드림저널] 주낙영 경주시장이 13일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을 방문했다. 

 

주 시장은 안강읍 옥산리에 위치한 대성전장을 찾아 기업의 조업 상황 등을 점검하고 애로사항 청취 및 기업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방문한 대성전장은 1993년에 설립된 자동차부품(와이어링 하네스) 생산 업체로 최근 코로나19 감염증 확산에 따른 여파로 공장 가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주낙영 경주시장은 “중소기업운전자금 확대 지원 등 내실 있고 지속적인 기업지원 강화 및 중앙부서와 긴밀하게 연계해 피해기업에 대한 최선책을 강구할 것”을 약속했다.

 

또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지역경제 침체 등 타격이 예상된다”며, “산업현장에 미치는 영향을 긴밀하게 모니터링 해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업장 대응지침 및 예방수칙과 휴업(휴직)업체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안내문을 30개 기업인협의회 및 1,139개 제조업체에 배포했으며, 피해기업에 중소기업운전자금을 1회 연장하고 융자추천액을 3억에서 5억까지 확대 지원할 방침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2/13 [14:31]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