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남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병호 부지사 ‘신종 코로나’ 관련 선별 진료소 등 점검
전남도, 예방수칙 홍보와 선별 진료소 방문 중국인에 통역서비스도
 
김태건 기자 기사입력  2020/02/03 [17:14]
▲ 박병호 부지사가 3일 강진의료원을 방문해 선별진료소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제공: 전남도)     © 김태건 기자

[드림저널] 박병호 전남 행정부지사가 3일 강진의료원을 방문했다. 현장에서 박 부지사는 음압격리병동 및 선별 진료소 대응체계 등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또한 박 부지사는 의심환자 발생 시 조치 절차 등에 대해서도 현장 관계자들과 논의했다.

 

박 부지사는 특히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수가 빠르게 증가해 2·3차 감염을 통한 지역사회 전파 위험도 높아진 상황이라며 도민의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 될 수 있도록 신속 대응해 감염증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전남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해 선별 진료소를 방문한 중국인에게 24시간 중국어 통역서비스를 제공하면서, 도내 외국인 근로자 등을 대상으로 한 예방수칙 홍보도 펼치고 있다.

 

한편 도는 감염증 예방을 위해 올바른 손 씻기,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고 기침하기 등의 예방수칙을 꼭 지키고, 중국 방문 후 발열·호흡기 증상 등 감염증이 의심되면 병·의원 방문 전에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또는 시군 보건소에 반드시 신고토록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2/03 [17:14]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