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 외교통상전략차원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적극 대응
중국 산시성, 지린성 등 5개 자매우호지역에 구호물품 지원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20/02/03 [15:32]

[경북/드림저널] 경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2차 감염이 발생하는 가운데, 중국 자매우호지역에 구호물품을 지원하고 일본 탄소기업 간담회, 스페인 MWC를 비롯한 향후 국제교류, 통상무역 분야에 대한 다양한 대응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우한폐렴 발생 이후 자매 또는 우호관계를 맺고 있는 중국의 지린성, 허난성, 산시성, 후난성, 닝샤회족자치구 등 5개 지역에 방역마스크 5만개를 긴급지원 할 계획이다. 도 해외사무소 등을 통한 긴밀한 소통으로 방역마스크 구매의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경북 도내 마스크 제작업체와 협조하여 구매 알선을 지원하고 있다.

 

2월 계획 중인 도민회 신년회, 일본투자유치설명회 등 도지사 방문일정을 취소했다. 도는 일정을 축소해 경제부지사가 대신 참석토록 했다. 스페인 MWC(Mobile World Congress, 세계 최대 모바일박람회)와 관련한 유럽방문일정도 대부분 취소하고 MWC 행사에는 기업인과 관련 공무원만 참가키로 조정했다.

 

또 3월에 있을 중국 광저우․정저우 국제전시박람회 등에 대하여도 향후 상황에 맞춰 탄력적으로 대응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발병 지역의 공무원 국외출장에 대해서는 엄정한 심사를 통해 출장계획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 장기화시, 중소기업 수출 등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에 대비, 지역경제상황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수출유관기관과 전략회의를 개최해 지역경제 및 대중국수출동향을 점검하는 등 대응방안을 마련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2/03 [15:32]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1/6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