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 예천 한천재해예방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예천 우계∼ 용문 하학∼은풍 부초 7.5㎞, 277억원(2019∼2023)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11/07 [14:45]
▲     © 드림저널


[경북/드림저널] 경북도는 7일 예천군 용문면사무소에서 한천 하천재해예방사업 실시설계용역에 대한 지역주민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한천 재해예방 실시설계용역은 지난 6월 착수해 현장조사와   현황측량을 실시, 국토부 등 관계기관 협의 완료 후 사업내용 전반에 대해 지역주민에게 설명을 하고 주민요구사항을 설계에 적극 검토 반영할 계획이다.


주요 사업내용을 살펴보면 예천읍 우계리∼용문면 하학리∼은풍면 부초리 구간 7.5㎞에 대하여 사업비 277억원을 들여, 축제 7.67㎞, 교량 2개소(서원교, 하학교), 보 낙차공 1개소, 배수시설 20개소를 정비하고 사유지 편입용지 보상은 286필지 168,718㎡이다.


앞으로 설계 경제성검토와 소규모환경영향평가협의, 지방건설기술심의를 거쳐 내년말에 착공하여 2023년에 완료한다.


공사가 완료되면 한천주변 마을주민의 홍수피해예방과 용․배수 원활로 영농불편해소는 물론 노후교량 재가설로 안전사고 예방과 마을진출입을 위한 편의제공으로 농촌지역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정우 경북도 하천과장은 “최근 기구온난화에 따른 태풍, 국지성호우 등으로 최근 2년 연속 태풍 콩레이, 미탁의 영향으로 예측할 수 없는 집중호우(2019.10.2.∼3, 1일 550㎜)로 울진, 영덕, 경주 등지에 큰 피해를 입어 어느 때보다 하천재해예방사업이 중요하다”면서 “지역주민의 불편사항이 없도록 설계내실화와 견실시공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11/07 [14:45]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