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울진군 관내 태풍‘미탁’실종자 2명 전원 발견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10/10 [07:33]
▲     © 드림저널


[울진/드림저널] 제18호 태풍‘미탁’으로 실종자 2명 모두 사채로 발견했다.

 

울진소방서 등에 따르면 정림리 실종자는 8일 오전 10시30분께 강원도 동해시 동해항 5㎞ 지점 앞바다에서 A씨를 발견했고, 갈면리 실종자는 9일 오전 10시 50분께 실종자 수색에 동원된 구조대원 및 소방헬기가 기양저수지에서 실종자를 발견해 구조보트로 인양, 구급차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하여 수색 7일째인 9일 수색을 종료했다.
 

울진소방서, 경찰, 군부대, 해경, 특구단, 울진군, 시민수상구조대 등 총 900여명(정림리 400여명, 갈면리 500여명, 장비 160대)이 휴일도 반납하고 실종자 수색에 동원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울진군 관내 태풍으로 인한 사망자는 4명으로 늘어났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10/10 [07:33]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