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석춘 의원, 1조원 규모 구미형 스마트산단 공모 선정 이끌어
구미국가산단에 20년부터 4년 동안 약 1조 500억원 투입 예정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9/10 [16:09]
▲     © 드림저널


[드림저널]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장석춘(경북 구미을) 의원은 10일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약 1조원 규모의‘스마트 산업단지 조성사업에’에 구미시가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로 50주년을 맞이하는 구미 산단은 1969년 국내 최초로 국가산업단지로 지정되었으며, 총 면적 24,230천㎡(732만평)에 조성됐다.

 
주력산업으로는 첨단 전자 및 관련 기계부품, 반도체, 정보기술 산업을 중심으로 분포되어 있으며, 현재 총 1,980개의 업체가 가동되고 있다.

 
그러나 최근 들어 낮은 가동률과 급격한 노후화, 대기업 이탈 가속화 등으로 한계점에 도달했다는 지적이 있었고, 구미 경기에도 악영향을 미치는 등 심각한 위기상황에 직면하고 있다.

 
이에 산단 주력산업 및 미래 신산업 관련 핵심 소재·부품의 자생력 확보를 위한 구미 산단 고도화와 미래 신산업 경쟁우위 선점에 따른 국가경제 성장동력 확보의 필요성이 시급하게 요구되는 실정이었다.

 
장석춘 의원은 “스마트산단이 조성되면, 국내 제조업에 미치는 직간접 파급효과가 생산유발 2조 960억원, 부가가치유발 6,679억원, 고용유발은 6,301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되는데, 침체된 구미 지역 경제에 그야말로 큰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 의원은 이어 “사업 선정에 심혈을 기울인 구미시와 경북도에도 감사를 전하며, 스마트산단 추진으로 정주·복지·문화 인프라를 대폭 확충하여 '살고 싶은 구미', '머무르고 싶은 구미'를 만들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9/10 [16:09]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