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 친환경 추석 명절 보내기 캠페인 전개
명절음식은 먹을 만큼만! 성묘갈 때 1회용품 사용 않기 등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9/08 [14:18]
▲     © 드림저널


[드림저널] 경북도는 민족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지난 6일 경산공설시장에서 ‘친환경 추석 명절 보내기’캠페인을 전개했다.


캠페인은 상인과 전통시장 이용객들을 대상으로 일상에서 온실가스를 줄일 수 있는 행동요령과 친환경 추석 명절 보내기 실천 수칙, 에너지 절약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탄소포인트제 가입 안내에 중점을 두었다. 

 

특히 ▲고향 길 대중교통 이용, 자가용 이용할 땐 친환경 운전하기 ▲명절 음식은 먹을 만큼만 만들기 ▲성묘갈 때 1회용품 사용하지 않기 ▲장 볼 땐 친환경 제품 구매하기 ▲외출 전 사용하지 않는 전기 플러그 뽑기 등을 집중 홍보했다.

 

시장 이용객들에게 장을 보는 동안 1회용 비닐봉투 사용을 줄일 수 있도록 에코백을 기념품으로 증정했다.

 

고향 길 출발 전에 사용하지 않는 가전제품 전기 플러그를 뽑으면 하루 2,846톤CO2 이상, 1인당 종이컵 사용을 1개씩 줄일 경우 하루 354톤CO2 이상, 간소한 명절 상차림으로 1인당 음식물 쓰레기를 20% 줄일 경우 하루 4,962톤CO2 이상의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다.

 

최대진 경북도 환경산림자원국장은 “친환경 명절 보내기 실천 수칙은 누구나 조금만 관심을 기울이면 실천가능하다”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9/08 [14:18]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