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6회 찾아가는 역사박물관 기획전시 5일간 개최
427년 전 창의정용군의 혼을 따라가는 시간여행
 
최유식 기자 기사입력  2019/07/10 [08:29]

 

[드림저널 = 최유식 기자] 지난 8일 경북도청 안민관(본관) 1층 로비에서 영천역사문화박물관(관장 지봉스님)의 2019년 두 번째 순회전인 ‘제16회 찾아가는 역사박물관’ 기획전시가 개최됐다.

▲     © 드림저널

 

오프닝을 시작으로 12일까지 5일간 경북도청에서 진행되는 이번 기획전시는 『조선왕조실록』「선조실록」에서  ‘이순신의 공로와 같다’고 전하는 임진왜란 영천성 수복전투를 중심으로 경북 속 영천의 가치를 재조명해 경북 도민들에 널리 알리고자 2019년 순회기획전을 열었다.

 

이번 오프닝 행사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최기문 영천시장, 박영환 경상북도의회 의원, 서정구 영천시의회 산업건설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다수의 영천시의회 의원들이 참석했다.

 

특히, 임진왜란 당시 영천성 수복전투에서 큰 활약을 펼친 의병들의 후손인 사단법인 권응수장군기념사업회, 오천정씨 하천종약회, 복재선생 후손회, 가온이온수선생 후손회의 많은 회원들이 참석했다.

 

영천역사문화박물관이 긴 시간동안 준비해온 이번 전시에는 지금까지 임진왜란 의병사에서 등장하지 않은 경기와 충청, 전라도를 포함해 42개 지역, 530여명이 참가한 임진왜란 최초이자 최대의 참여 인원이 수록된 임진년(1592) 4월의 ‘영천창의회맹록’을 발굴·공개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기획전시를 통해 오랜 시간 빛을 발하지 못했던 역사를 재조명해 국난의 위기에서 보인 경북의 혼과 선조들의 정신을 찾아 계승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7/10 [08:29]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