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 과기부 국가디지털전환 ‘사물인터넷 기반 시설물 관리사업’에 선정
사물인터넷(IoT) 센서 활용해 교량, 절개사면 등 시설물 관리 스마트시티 서비스 구현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6/05 [19:45]
▲     © 드림저널


[드림저널] 경북도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IT비지니스진흥협회가 추진하는 국가디지털전환사업 민간주도형 공모사업에 신규 선정돼 지난 4일 사업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국가디지털전환사업은 인공지능(AI), 빅데이터, 5세대이동통신(5G) 등 디지털 신기술을 공공사회 각 분야에 적용해 주요 현안을 해결하고 혁신성장을 주도할 수 있는 민관협업 디지털 혁신모델 발굴․기획사업을 지원하기 위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모 사업이다.


이번 공모는 민간주도형 사업 과제에 선정된 것으로 구미시와 함께 ㈜케이티의 ‘시설물 안전 관제 서비스(GiGa safe SOC)’통합플랫폼 기반 공공서비스를 이용하고 해당 서비스 이용료를 국비로 지원받는 사업이다.


국비 3억원과 지방비 5억원(경북도 1억, 구미시 4억), 민자 3억원 등 총 11억원 규모가 투입된다. 주요 사업 내용을 살펴보면 ㈜케이티의 ‘시설물 안전 관제 서비스(GiGa safe SOC)’통합플랫폼을 기반으로 구미시 양포동 일원 10개 주요 교량, 옥계 지하차도, 해마루 공원 테크, 해마루 초등학교 절개사면 등 14개소의 취약 시설물에 210여개의 최첨단 사물인터넷(IOT) 센서를 설치한다.


이를 통해 ▲클라우드 기반 인공지능(AI)/빅데이터분석 플랫폼으로 시설 안전 관제 및 예측 ▲센서를 통한 실시간 상태파악 및 취약성 변동 확인 ▲재난상황 감지 시 신속한 상황전파 및 대응 지원을 통해 시설물 이상 상태를 관리자에게 신속하게 알려 상황 대응을 지원하는 동시에 AI 빅데이터 기반의 보수 및 보강 시점 예측으로 시설물 점검 예산을 절감하고 대형 사고를 미연에 예방할 수 있는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6/05 [19:45]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