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척 공립 미로어린이집 신축공사 착공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으로 양질의 보육환경 조성
 
박호환 기자 기사입력  2019/05/13 [10:17]
▲     © 동부본부


[삼척/드림저널 = 박호환 기자] 삼척시는 농촌 취약지역인 미로면에 양질의 보육환경을 조성하고자 ‘공립 미로어린이집 신축공사’를 13일 착공해 본격적인 사업에 들어간다.

 

미로어린이집은 농촌 취약지역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사업 일환으로 총사업비 10억2천5백만 원1) 을 투자해 9월 준공, 10월 이전 개원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미로어린이집은 2012년 3월 미로면 적병길 18에 소재한 현 건물에 인가를 받아 영유아 22명을 보육교직원 6명이 보육하고 있었으나, 건물이 비좁고 노후되어 삼척시에서 작년에 부지2) 를 매입, 2019년 4월 설계용역을 마쳤다.

 

또, 삼척시에서 원당동에 추진 중인 ‘공립 샛별어린이집 이전 신축공사’는 2019년 5월 중순 설계용역을 마무리 후 2019년 6월 착공, 12월 준공 예정이며, 원덕읍 호산리에 신축 중인 ‘공립 호산어린이집’은 5월말 준공후 어린이집과 평생학습센터 운영을 준비하여 2019년 하반기 개원할 예정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보육환경이 동지역에 비하여 상대적으로 열악한 농촌지역에 있는 공립어린이집의 환경개선을 통하여 아이키우기 좋은 도시를 만드는데 노력하겠다” 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5/13 [10:17]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