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주시 외동생활체육공원 준공식 개최...봉황대 뮤직스퀘어 연계
부지 46,260㎡, 축구장, 육상트랙, 농구장, 풋살장 등 다양한 생활체육시설을 겸비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5/12 [15:00]
▲     © 드림저널


[드림저널] 경주시는 외동읍 297번지 일원에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외동생활체육공원을 조성하고 지난 10일 준공식을 개최했다.


준공식은 김석기 국회의원, 이영석 부시장을 비롯해 시의원, 지역단체장, 지역주민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막식 및 기념식수, 식전퍼포먼스를 시작으로 읍민체육대회 및 새농민 한마당 축제, 봉황대 뮤직스퀘어가 연계행사로 진행됐다.


봉황대 뮤직스퀘어를 시작하기에 앞서 주낙영 경주시장은 외동생활체육공원 준공에 큰 기여한 시민들에게 직접 감사패를 수여하며 성공적인 준공을 축하했다.


외동생활체육공원은 부지면적 46,260㎡(14,000평)에 축구장, 육상트랙, 농구장, 풋살장, 산책로 등 다양한 생활체육시설을 겸비한 종합체육공원으로 총 사업비 132억 원이 투입됐다.


그동안 각종 행사나 체육대회를 치를 변변한 운동장이 없어 불편을 겪던 외동지역주민들의 오랜 고충을 고려해 지난 2010년을 시작으로 9년의 긴 사업기간 끝에 완공됐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주민은 “그간 크고 작은 체육행사 개최 시 지역에 마땅한 운동장이 없어 불편했는데 다양한 체육시설과 산책로가 있는 체육공원이 조성돼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많은 기업체와 주민들이 공존하는 외동지역의 발전은 곧 경주경제의 발전을 의미한다”며 “앞으로 외동생활체육공원뿐 아니라 다양한 체육시설 조성을 통해 생활여건이 개선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5/12 [15:00]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