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자유한국당 경주시당협 당원행사 ,강원도 산불피해 감안 축소
산불피해 구호성금 자발적 모금 및 피해지역 봉사활동 방안 논의도 병행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4/11 [11:20]
▲     © 드림저널


[드림저널] 자유한국당 김석기 의원(경북 경주시)은 13일 예정되어있던 경주시 당원협의회 당원교육 및 등반대회가 강원도 산불피해를 감안해 프로그램을 대폭 축소·변경해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당초 자유한국당 경주시당원협의회는 이번 당원교육 및 등반대회에서 당 정체성 확립, 당 발전방향 및 정책 토의, 선거법강의 등 당원교육과 당원 단합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으나, 지난 4일 강원도 고성·속초에서 산불로 인한 대형 재난이 발생함에 따라 레크레이션 등 일부 프로그램을 축소하고 산불피해 구호성금 모금 및 경주시 당협 차원의 고성·속초 등 강원도 피해 지역 봉사활동 방안 등을 논의하기로 했다.

 
이번 당원교육 및 등반대회는 김석기 국회의원, 윤병길 시의회의장을 비롯한 도·시의원 및 당원 약 900여명이 참석하여 경남 합천군 가야산 일원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김 의원은 “당초에는 이번 단합대회를 통해 경주시 자유한국당 당원들의 역량강화와 상호 친밀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했으나, 지난주 강원도에 대형 산불이 발생해 큰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기본적인 당원 교육과 산행만 진행하고 산불피해 구호 방안 마련에 보다 중점을 둘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당협차원에서 조속한 봉사팀 구성 및 당원들과 함께 고성·속초 등 피해지역을 직접 방문, 이번 행사를 통해 모인 구호성금 또는 구호물품을 전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4/11 [11:20]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