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척시, 재해예방를 위한 하천정비사업 본격 추진
재해예방 하천 정비사업에 31억원 투자 조기 추진과 예산 신속집행 지역경제활성화 기여
 
박호환 기자 기사입력  2019/03/13 [08:10]

[삼척/드림저널 = 박호환 기자] 삼척시는 재해예방과 하천 환경개선을 위해 2019년 하천정비 사업을 조기 발주하여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교곡천과 오십천, 마읍천 등 지방하천 23개소, 사곡천, 용화천 등 소하천 18개소에 31억원의 사업비로 제방정비, 수목제거, 교량가설, 호안정비를 추진한다.

 

근덕면 교곡천 재해예방사업은 2023년까지 총 사업비 180억 원을 투자할 계획으로 올해 8억 원을 들여 하천정비 3.5km를 실시한다. 또 소하천인 도계읍 무시터골천 정비사업은 총 15억 원 사업비로 소교량 1개소와 소하천 정비 0.6km를 2020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올해 강원도 재난관리기금 8억 원으로 시민제안 재해취약지역의 유수소통 정비사업인 하상정비 및 수목제거 등 3개 분야의 사업은 우기가 시작되는 7월 이전에 사업을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삼척시 관계자는 “하천의 친수 기능을 강화해 자연재해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예산의 신속 집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3/13 [08:10]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