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중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립도서관, 2018년 ‘빛고을 책 읽는 시민’ 선정
광주 23개 공공도서관 이용 시민 중 다독자 15개팀
 
박주리 기자 기사입력  2019/02/06 [10:29]

[드림저널/광주]광주광역시립도서관은 시민 독서를 권장하기 위해 ‘2018년 빛고을 책 읽는 시민’ 15개 팀을 선정했다.

 

선정팀은 광주지역 23개 공공도서관에서 지난 한해 가장 책을 많이 읽은 가족부문 7개팀, 개인부문 8개팀이다.

 

가족부문 1위로 선정된 김수양(·37·북구 매곡동) 씨는 5명의 가족이 참여해 연간 1485권을 이용하고, 개인부문 1위 서정훈(60·북구 문흥동) 씨는 연간 668권의 도서를 이용한 것으로 집계됐다.

 

빛고을 책 읽는 시민으로 선정된 시민에게는 시장상과 인증패를 수여하고, 올 한해 도서 대출권수 5권 상향, 대출기한 연장 등 혜택을 제공한다. 7일 시청 3층 대회의실에서 열리는 정례조회에서 대표 1가족에게 상장을 수여할 계획이다.

 

2019빛고을 책 읽는 시민참여는 2월부터 11월까지 광주 23개 공공도서관에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시립도서관(062-613-7733)으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2/06 [10:29]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