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중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5·18사적지 505보안부대 옛터 교육공간으로 조성
 
박주리 기자 기사입력  2019/01/09 [17:31]

[드림저널/광주]광주광역시는 5·18사적지 제26호인 505보안부대 옛터를 원형보존하는 한편 역사체험을 통한 미래세대 교육공간으로 조성한다.

 

광주시는 5·18사적지인 505보안부대(옛 기무부대)를 국방부로부터 양여받기 위해 200765·18사적지(26)로 지정한 후 200835·18역사공원으로 공원지정했다. 이어 201410월 국방부와 무상양여 및 교환계약을 체결했다.

 

505보안부대 부지가 광주시 소유로 전환되자 광주시는 역사체험을 통한 교육공간 활용을 추진해왔다.

 

이를 위해 2015년부터 5·18기념사업 마스터플랜수립 용역을 추진하고 5·18역사공원조성계획 용역을 수립하는 등 발 빠르게 움직였다.

 

5·18단체 및 시민사회단체의 의견을 듣고 공원녹지과 등 관련 부서와 업무 협업을 통해 지난해 국비 19억원을 확보했으며, 올해도 건물 안전진단 및 공원조성 실시설계 용역을 위한 사업비 31억원을 확보했다.

 

이번 사업은 올해부터 2023년까지 108억원을 투입해 5·18민주화 운동이 미래세대에 계승되는 등 세대 간 통합을 지향하는 역사체험·교육 및 청소년 창의공간 조성 상상력과 호기심을 유발하는 설치물을 자유롭게 탐험하고 체험하는 어린이 꿈의 공원 조성 등의 내용으로 진행된다.

 

김옥중 5·18선양과장은 “5·18민주화운동 기념공간과 시민 쉼터 공간이 잘 어우러지도록 505보안부대 역사체험 공간 조성사업을 내실 있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1/09 [17:31]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