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주시, 지난해 원가심사 및 일상감사로 40억원 절감
526건 계약원가 심사, 171건 일상감사 부족한 지방재정 확보 기여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9/01/08 [17:17]
▲     © 드림저널


[드림저널] 지난 한해 경주시는 계약원가심사 및 일상감사를 통해 40억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

 

계약원가심사제도는 예산 낭비를 방지하고 효율적인 재정 운영을 위해 지방자치단체가 발주하는 종합공사 2억원, 전문공사 1억원, 용역 5천만원, 물품구매 1천만원 이상의 사업에 대해 사업의 원가 산정과 공법의 적정성, 설계 낭비 요인 등을 심사한다.


또 일상감사는 주요정책의 집행과 계약 업무 등에 대해 감사부서에서 적법성과 타당성, 원가계산 산정의 적정성 등을 사전에 점검 심사하는 예방적 감사 제도로, 주요정책 10억원, 종합공사 5억원, 전문공사 3억원, 용역 2억원 이상의 사업과 1억원 이상의 민간자본보조 및 예산관리 분야 등을 대상으로 한다.


이러한 제도를 통해 지난해에는 526건의 계약원가심사와 171건의 일상감사로 총 40억원 상당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둬 효율적인 예산 운용과 동시에 부족한 지방재정 확보에 기여하고 있다.


특히, 이번 예산 절감에는 설계서 간 불일치 사항, 품셈 등 대가산정 기준과 단가 적용의 적정성, 불필요한 공종포함 여부 등을 철저히 심사했다. 


권순복 감사관은 “앞으로 전담인력 역량 제고로 심사 전문성을 더욱 강화하고 대상기관과 상호 피드백을 통해 원가심사 및 일상감사의 내실을 기하는 한편, 재정운용의 건전성과 효율성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1/08 [17:17]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