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척시, 2018 대한민국 우수특허대상 수상
내구성 높인 친환경 육묘용 포트, 생명공학/화학분야 대상 선정
 
박호환 기자 기사입력  2019/01/08 [10:36]
▲     © 동부본부


[삼척/드림저널 = 박호환 기자] 삼척시(농업기술센터)가 지난해 자체 개발해 특허출원(출원번호10-2018-0080458)한 육묘용 포트가 2018년 대한민국 우수특허대상에 최종 선정 되었다.

 

2018 대한민국 우수특허대상은 우수특허기술을 장려하고 지식재산 강국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엄격한 기술평가와 경영실적평가 등을 거쳐 국내 우수특허 및 기관을 선정하는 상이다.

 

이번 대상에 선정된 육묘용 포트(SEEDING POT)는 친환경 소재인 EVA(Ethylene-Vinyl Acetate Copolymer)와 발포성형공법을 통해 기존 육묘포트의 문제점인 내구성을 크게 개선시켰다. 이를 통해 농가의 재구매에 의한 부담감소, 폐자재의 획기적 감소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대상에 선정된 특허기술 및 기관에는 앞으로 대한민국우수특허 인증로고 사용, 특집보도, 학 협회 우수사례 배포 및 포털사이트 검색 키워드 제공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삼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해 시제품 개발을 완료하고 다양한 작목에 대한 육묘시험을 거쳐 실용성을 검증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농가의 실질적 소득향상을 위한 현장적용 가능한 기술연구에 주력할 계획이다” 라고 밝혔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9/01/08 [10:36]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