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중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광역시 동구, 설해 대책 준비
 
박주리 기자 기사입력  2018/12/05 [16:31]
▲     © 드림저널


[
드림저널/광주] 광주 동구(청장 임택)가 내년 315일까지를 제설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예방적 방재체제 확립과 상황별 제설대책을 수립해 본격적으로 대비태세에 돌입했다.

 

동구는 너릿재, 무등산장 진입로, 남광주고가도로 등 제설 우선노선을 정해 중점 관리하는 등 강설시 차량통행에 대한 안정성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단계별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제설대책 상황실을 운영해 강설시 원활한 교통소통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동구는 살포기, 제설기, 굴삭기 등 총 32대 제설장비와 염화칼슘 160, 소금 427, 모래주머니 5,000포 등 최근 3년 평균사용량 대비 117%의 제설자재를 확보했다.

 

특히 동구는 운행 10년 이상 경과된 살포기 3, 덤프트럭 1대 등 노후 제설장비를 교체하고, 제설 장비·자재 점검을 완료했다.

 

또 상습결빙 지역인 무등로 등 10개 노선과 이면도로 경사지 30개소 등 총 40개소 적사함에 모래 800포와 그 외 400개소에 모래주머니 4,000포를 배치했다. 또 이면도로 및 보도, 육교의 신속한 제설작업을 위해 염화칼슘 13톤과 모래주머니 1,300포를 각 동에 배분했다.

 

임택 동구청장은 이상기후현상으로 인한 폭설 등 눈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설해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면서 주민들께서도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눈이 오면 내 집 앞·내 점포 앞 눈치우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8/12/05 [16:31]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