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역권뉴스 > 동부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북도, 도시계획위원회 새 바람 예고
도시계획위원회 재 구성(임기2년)... 위원 11명 교체, 여성위원 확대(6→9명)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8/12/03 [21:29]

[드림저널] 경북도는 도시계획위원회를 새롭게 구성하고 4일부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도시계획위원회는 시군의 도시기본계획 및 도시관리계획과 법령에서 심의를 득하도록 되어 있는 사항을 심의하는 위원회로 임기는 2020년 12월 3일까지 2년이다.  


지난 11월 5일 공개모집 절차를 거쳐 26명으로 구성했으며, 민간위원 20명 중 55%인 11명을 교체했다.


민간위원의 경우 학식과 경험을 중심으로 전문성에 중점을 뒀으며 양성평등기본법에 따라 특정 성별이 60%를 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여성위원을 종전 6명에서 9명으로 위촉했다.


분야별 구성원을 보면 도의원 및 공무원을 비롯해 도시계획, 건축‧주택, 농림, 교통, 환경, 방재, 토목, 조경 각 분야의 교수, 연구원, 전문엔지니어링 기술자 등 전문가로 구성됐다.


위원 평균 연령은 56세에서 54세로 다소 젊어졌으며 40대 초․중반의 젊은 여성위원 3명이 위촉되어 앞으로 더욱 섬세한 심의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윤종진 경북도 행정부지사는 “고령화와 인구 감소시대에 당면한 도시문제 해결을 위해 도시계획의 중요성은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만큼 새롭게 구성된 도시계획위원들과 함께 도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최선을 다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8/12/03 [21:29]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