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주,포항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주낙영 경주시장, 시민이 감동하는 행정 주문
업무에 애살을 갖고 시민 감동, 변화 체감할 수 있는 현장소통 중점
 
김영호 기자 기사입력  2018/11/07 [14:59]
▲     © 드림저널


[드림저널] 주낙영 경주시장이 7일 대회의실에서 11월 읍면동장 회의를 주재하며 업무에 애살을 갖고 시민이 감동하는 행정을 주문했다.


이날 주 시장은 먼저 “태풍 콩레이 북상에도 일선 읍면동에서 기민하고 적극적인 대처로 피해를 최소화하고 조기에 복구가 가능했으며, 짧은 기간에 적은 예산으로 아름다운 경주만들기에 가시적 성과를 나타내고 있다”며, 읍면동장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어 주 시장은 “기본적으로 일에 있어서 ‘애살’이 있어야 한다. 분명한 목표와 열정을 갖고 정성과 최선을 다하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강조하고, “읍면동 행정 일선에서 시민이 감동할 수 있는 적극적 행정을 고민해 달라”고 주문했다.


특히 “최근 시민의 편에서 시정이 달라지고 있다는 긍정적인 목소리가 많이 들리고 있다”며 “시민이 변화의 바람을 체감할 수 있도록 사무실이 아닌 현장에서 시민을 섬기고 소통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이달 읍면동장회의에서는 읍면동장들이 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사항과 건의사항을 자유롭게 개진하며, 활발한 논의가 이뤄졌다.


중부동 ‘쌈지공원’ 조성, 황남동 ‘황리단길 마을 벽화’ 사업, 성건동 ‘여성아동 안심귀가 시범거리’ 조성 등 23개 읍면동 역점사항인 아름다운 경주만들기의 효과적 추진 방안에 대한 의견 수렴을 비롯해 현곡면 금장둔치 관리 주관부서 지정, 강동면 생활쓰레기 급증에 따른 압착식 청소차량 건의, 천북면 희망농원 악취저감 방안 마련, 황오동 성동시장 인도변 펜스설치, 건천읍 임시청사 활용방안 등 지역별 현안사항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며 토론을 이어갔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연말연시를 앞두고 훈훈한 나눔의 미덕이 지역사회 곳곳에서 실천될 수 있도록 분위기를 조성하고, 동절기 현장과 일상 생활속에서 주민 위험요소를 사전에 살피고 선제적인 대책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 해 달라”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8/11/07 [14:59]  최종편집: ⓒ 드림저널
 
광고
광고
1/6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